본문 바로가기

이슈와 정보

박원순 시장 실종, 미투

박원순 서울시장이 실종됐다는 신고가 9일 경찰에 들어와 경찰이 소재를 파악하고 있습니다

 

경찰에 따르면 박 시장 딸은 이날 오후 5시17분께 '4∼5시간 전에 아버지가 유언 같은 말을 남기고 집을 나갔는데 전화기가 꺼져 있다'고 112에 신고했습니다

 

서울시 관계자에 따르면 비서실 여직원이 미투(성폭력 또는 성희롱 당한 것을 고발)하겠다고 나서 박원순 시장이 이날 일정을 모두 취소하고 연락이 두절됐다고 말했습니다.

 

박원순 시장미투관련 신고는 오보라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경력 2개 중대와 형사, 드론, 경찰견 등을 투입해 박 시장의 소재를 추적 중입니다.

 

박 시장의 휴대전화 신호는 성북구 길상사 인근에서 마지막으로 확인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경찰은 이 일대를 집중 수색하고 있으나 오후 7시 현재까지 박 시장의 소재는 확인되지 않은 상태입니다.

 

 

일각에서는 박 시장이 숨진 채 발견됐다는 설도 돌았으나 경찰은 현재까지 사실이 아니라고 확인했습니다.

 

서울시는 박 시장이 이날 몸이 좋지 않아 출근하지 않았으며 시가 현재 상황을 확인중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앞서 시는 박 시장이 "부득이한 사정"으로 이날 일정을 모두 취소했다고 오전 10시 40분께 공지한 바 있습니다

 

박 시장 휴대전화의 전원은 꺼져 있는 상태입니다

 

'이슈와 정보'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신현준 반박  (0) 2020.07.09
신현준 갑질논란  (0) 2020.07.09
박원순 시장 실종, 미투  (0) 2020.07.09
송대익 피자나라치킨공주 주작  (0) 2020.07.04
권민아 AOA 지민 사과?  (0) 2020.07.04
유스케 지코 출연  (0) 2020.07.04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