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슈와 정보

송대익 피자나라치킨공주 주작

프랜차이즈 업체 ‘피자나라치킨공주’의 음식을 갖고 조작 방송을 한 유튜버 송대익의 구독자 수가 사흘 만에 9만 명 급감했습니다.

송대익은 134만 명에 달하던 송대익 채널 구독자 수가 125만 명으로 줄었습니다. 조작 방송 논란이 구독 취소로 이어졌습니다.


지난달 28일 송대익은 유튜브 방송 도중 경기도에 있는 피자나라치킨공주 지점에서 피자와 치킨을 배달해 먹었습니다. 그는 방송 도중 황당한 표정을 지으며 “치킨은 베어 문 흔적이 있었고 피자는 두 조각이 없었다”며 배달원이 음식을 먹었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매장에 전화해 환불을 요구했으나 매장은 이를 거절했습니다.


하지만 송대익의 주장은 방송의 화제성을 위해 조작된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특정 가맹점을 비난하는 목소리가 높아지자 다른 유튜버가 업체 관계자와 연락을 취했고, 관계자는 “확인 결과 사실이 아닌 것으로 확인됐다”고 답변했습니다.

논란이 이어지자 송대익은 사과 영상을 올려 “저는 6월 28일에 ‘배달 음식이 도착했는데 배달 내용물을 누가 빼먹었다’라는 내용의 동영상을 업로드 했다. 해당 영상은 전적으로 연출된 영상이며 제 영상으로 인해 피해를 입은 해당 브랜드 관계자분들과 점주 분들께 진심으로 죄송하다는 말씀을 전하고 싶다”고 사과했습니다.

송대익은 “해당 브랜드명이 모자이크 처리가 됐으니 문제가 없겠다는 안일한 생각으로 편집 영상을 송출시켰고 편집자님과 커뮤니케이션이 안된 상태에서 풀 영상 또한 여과 없이 업로드되어 해당 브랜드에 피해를 끼치는 상황이 되었다 저로 인해 발생한 피해를 수습 중에 계시고 많은 점주 분들이 불편해하시는 상황이라서 다시 연락 주신다는 말씀에 연락을 기다리고 있는 중”이라며 “변명할 여지없이 오로지 제 욕심으로 인해서 일어난 일”이라고 말했습니다

 

피자나라치킨공주 법무 관계자는 송대익에 대해 강력한 법적 대응을 하겠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업체 측은 홈페이지를 통해서도 ‘BJ 송ㅇㅇ씨의 조작 방송 피해 공식 입장문’을 띄우고 “BJ 송ㅇㅇ씨의 방송 내용은 전국 매장 확인 결과 사실무근으로 확인하였으며 강력한 법적 대응을 준비 중입니다
송ㅇㅇ씨는 자극적 조작 방송과 이를 녹화한 영상을 유튜브에 송출하여 전국 가맹점의 피해를 유발했다”며 “또한 이 영상은 포털사이트와 SNS를 통해 무분별하게 전파되어 사실처럼 왜곡되었고 모두가 힘든 시기를 어렵게 이겨내고 있는 상황에서 전국 가맹점의 피해를 야기한 점에 대해 본사는 민·형사상 강력한 법적 대응을 준비 중에 있다”고 말했습니다.

업체 법무팀장은 전날 서울 송파구 송파경찰서에 송대익의 고소장을 접수했습니다.

'이슈와 정보'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신현준 갑질논란  (0) 2020.07.09
박원순 시장 실종, 미투  (0) 2020.07.09
송대익 피자나라치킨공주 주작  (0) 2020.07.04
권민아 AOA 지민 사과?  (0) 2020.07.04
유스케 지코 출연  (0) 2020.07.04
김민교 반려견 벨지안 쉽도그  (0) 2020.07.04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