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슈와 정보

건국대 등록금 반환

대학들 가운데 처음으로 코로나19 상황에 불거진 ‘등록금 반환’ 요구에 응하기로 한 건국대학교가 전체 44억원의 재원을 ‘특별장학’ 형식으로 재학생들에게 지원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납부한 수업료에서 8.3%를 감면하거나 지원해주는 조처로, 재학생 1인당 29만~39만원이 지원될 것으로 보입니다.

 

건국대는 30일 오후 보도자료를 내고, “정상적인 학기였다면 직간접적으로 재학생들에게 지원됐어야 할 예산 등 전체 44억원을 재원으로 ‘특별장학’을 편성해 2020학년도 1학기 기준 전체 재학생들을 지원하기로 등록금심의위원회에서 합의했다”고 밝혔습니다.

 

성적장학금(18억원)을 비롯해 행사비, 학생교류 및 해외탐방 예산, 근로장학 예산 등 코로나19 상황에서 쓰이지 않은 20억원에, 교비절감 6억원, 대학 본부가 마련한 추가재원 등을 더했다고 합니다.

 

건국대 쪽은 “애초 대학본부에서 마련하려던 전체 재원은 36억원 규모였으나 등심위 논의 과정에서 44억원으로 확대됐다”며, “‘코로나 학기’ 내내 견지해왔던 학생들과의 소통과 학생 중심의 학사행정이 이번 특별장학 편성의 핵심”이라고 밝혔습니다.

 

'이슈와 정보'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영탁 뉴욕전광판 등장  (0) 2020.07.02
불새 리메이크 홍수아  (0) 2020.06.30
건국대 등록금 반환  (0) 2020.06.30
이순재 전 매니저 노동착취 없었다  (0) 2020.06.30
아이유 게스트  (0) 2020.06.30
유아인 공약 이행  (0) 2020.06.30
댓글 0